배너

옛 인천연대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 옛 인천연대 보도자료
어이없는 ‘명찰 단 단체복’ 근무 추진, 즉각 철회하라!
‘성차별 논란’에 이어 ‘근무복 논란’, 시대를 역행하는 장석현 구청장은 각성해야


1. 장석현 남동구청장은 취임과 동시에 여성 사무관을 모두 동장으로 발령하는 성차별적인 인사를 단행해 논란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전 직원에게 근무복을 입고 근무하는 방안을 추진해 또 다시 말썽이다.

2. 남동구는 지난 15일 실․국장회의에서 구청장 지시사항으로 3천5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880여 명의 전 직원에게 근무복을 입히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고 한다. 또한 이 근무복에는 소속 부서와 직급 이름 등이 표기된 명찰을 부착하는 것도 포함되어 있다.

3. 인천연대는 장석현 구청장의 ‘업무 능률과 책임성 향상’이라는 미명하에 획일성과 통일성을 강요하는 70년대식 구시대적인 발상에 우려를 금할 수 없다. 현재의 공직사회는 다양성과 창의성을 바탕으로 공무원과 구민 사이의 격차를 줄이고 함께 협력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 일반적인 추세다. 또한 최근 안전행정부는 ‘하절기 지방공무원 복장 간소화 방안’으로 공무원의 유연하고 창의적인 사고를 위해 품위 유지와 공직예절에 어긋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고 편안한 복장을 착용’하도록 지침을 내린 바 있다.

4. 이에 우리는 공직사회의 과도한 경직성과 불필요한 예산 낭비를 초래할 것이 자명한 남동구의 단체복 착용 추진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하게 요구한다. 또한 장석현 구청장은 인천시민의 웃음거리가 되고 있는 최근의 논란에 대해 해명하고 구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하는 바이다.


2014. 07. 16


평화와 참여로 가는 인천연대 남동지부(지부장 권기태)
* 이 자료는 인천연대 홈페이지(www.ispp.or.kr)에서 원문으로 다시 볼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05 국민을 위한 감사원? 행정편의를 위한 감사원의 밀실심사 file 관리자 2014.08.20 753
1904 [공동보도자료]송도영리병원 설립 및 의료민영화를 반대하는 200만 국민의 목소리에 인천시는 응답하라! file 관리자 2014.08.20 864
1903 음주 폭행 구속, 취중 차량털이 입건 남동구청 왜 이러나 file 사무처 2014.08.18 1004
1902 [보도자료]sk인천석유화학 주변지역 안전 대책 토론회 개최 file 사무처 2014.08.12 754
1901 인천지역연대 -세월호 특별법 밀실야합 철회 및 새민련의총 재협상 결의 촉구 기자회견 file 사무처 2014.08.11 807
1900 세월호 야합 특별법 철회 '새정치민주연합 인천시당 농성돌입' file 관리자 2014.08.09 753
1899 긴급기자회견 및 인천시민행동 <세월호특별법 밀실야합 철회 및 재협상 촉구> file 관리자 2014.08.09 813
1898 수도권매립지공사 송사장 업무추진비 증빙자료 은폐 file 관리자 2014.08.05 827
1897 인천시 고위직 인사에 결국 유시장 고교동창 임명 file 관리자 2014.08.03 914
1896 유정복 시장은 관피아 정무부시장 임명 철회하라. file 관리자 2014.07.30 897
1895 [공동기자회견문] 2014 인천아시안게임 남북공동응원단 출범 기자회견문 file 사무처 2014.07.24 915
1894 [보도자료]행정당국 SK인천석유화학 안전사고 생겨도 대기업 봐주기 계속돼 file 사무처 2014.07.23 821
1893 인천시 정무부시장에 관피아 인사들은 부적절 file 우물 2014.07.22 883
1892 [보도자료] 안전 불감증 감사원은 sk인천석유화학 감사 즉시 실시하라. file 사무처 2014.07.22 789
» 어이없는 ‘명찰 단 단체복’ 근무 추진, 즉각 철회하라! file 관리자 2014.07.16 1052
1890 [기자회견문]인천아시안게임 성공개최와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남북공동응원, 공동입장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 ! file 관리자 2014.07.14 807
1889 [공동보도자료]박근혜 대통령은 인천아시안게임에 공동응원단을 구성하라! file 관리자 2014.07.14 767
1888 뻔뻔하고 부끄러움 없는 인천시의회 노경수 의장 규탄한다. file 관리자 2014.07.08 1051
1887 <공동보도자료> ‘인천’ 평화도시 조성을 위한 토론회 열려 file 관리자 2014.06.26 738
1886 공천헌금 의혹 제기된 노경수 당선자 시의장 자격 부적합 file 관리자 2014.06.25 972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