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보 도 자 료
“지방자치와 분권 보장해야 권력 집중 해소 가능”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 개헌 의견서 국민헌법자문특위에 제출

 

참여∙자치∙분권∙연대의 정신에 기반하여 활동하는 전국 20개 시민사회단체들의 연대기구인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는 오늘(3/6) 자치와 분권에 대한 헌법 개정 의견서를 국민헌법자문특별위원회에 제출하였습니다.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가 공동으로 제출한 이번 헌법 개정 의견서는 지방자치와 분권에 대한 토론과 협의를 통해 마련한 것입니다. 


의견서에서 단체들은 민주주의와 주권 실현의 바탕인 자치를 보장하고 실질화 하기 위해 1) 지방분권형 국가임을 명시하거나 자치권을 보장하고, 2)지방자치의 주체를 "지방자치단체"가 아닌 "지방정부"로 부르고,  3)지방정부에 조세권과 입법권을 부여하며, 4) 지방정부를 지역주민이 실질적으로 통제할 수 있도록 제도개선이 병행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습니다.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는 개헌 논의과정에 시민들과 시민사회단체의 다양한 목소리가 반영되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고, 소속 단체들 역시 개헌 논의 과정에 자치와 분권의 가치가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참여할 것임을 밝혔습니다.  끝.

 

2018년 3월 6일 전국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

 

첨부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의 개헌에 대한 의견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공동집행위원장 : 박근용 참여연대 집행위원, 김정동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 사무처장)는 1997년에 결성되어 참여‧자치‧분권‧연대의 정신에 기반하여 우리 사회의 민주적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활동하고 있는 전국 20개 시민사회단체들이 참여하고 있는 단체입니다.

우리나라의 지방자치는 형식에 그치거나 외형을 갖추었다 해도 조직권이나 재정권, 입법권 부분에서 별달리 독자적인 권력을 확보하지 못해서 결국 중앙정부에 종속되어 있습니다. 그만큼 권력의 중앙집권화가 심하고 실질적인 주민자치의 수준은 높지 않습니다.

그만큼 이번 개헌은 모든 민주주의와 주권 실현의 바탕인 자치를 보장하고 국회를 포함하여 중앙정부에 집중된 권한을 분산하는 개헌이 되어야 합니다. 중앙과 지방의 관계는 분권의 원리와 보충성의 원리를 기본으로 하여 재구성되어야 합니다. 더 나아가 중앙집권화된 권력의 지역적 분산뿐만 아니라 그 주인인 주민의 자치권을 강화하고 실질화하는 개헌이 되어야 합니다.

따라서 대한민국이 분권을 지향하는 국가임을 명시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국가는 주민의 자치권을 보장하도록 노력해야 함을 명시하여, 주민의 자치권을 실질적으로 보장하는 법률 등 하위 법령이 뒤따라오도록 헌법에 근거규정을 두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각 지방을 구성하는 주민들과 지방정부가 자율적으로 재정(조세)권과 입법권을 일정 수준 이상 확보하여야 합니다.

이에 우리 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는 다음 사항이 헌법 개정안 및 개헌 과정에 포함되기를 기대합니다.


가. ‘대한민국은 지방분권형 국가를 지향한다' 또는 ‘국가는 주민의 자치권을 보장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는 내용을 헌법에 포함하도록 함.

나. 헌법 제8장 등에 명기된 지방자치의 주체를 ‘지방자치단체’가 아닌 ‘지방정부’로 수정함

다. 지방자치의 주체(지방정부)에 조세권 및 입법권을 부여함

라. 위와 같은 내용의 개헌이 추진되는 것과 동시에, 권한이 더 늘어나는 지방정부에 대한 지역주민의 통제 또는 견제를 위한 제도를 실질화하는 법령 제개정이 병행되어야 합니다.

 

- 끝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4 인천 평화도시만들기 선포 기자회견 file 관리자 2018.04.12 114
353 개헌 인천시민 공론장(1차) 개최 file 관리자 2018.04.09 236
352 한반도 분쟁의 지역, 서해5도에서 평화의 깃발을 달다 관리자 2018.04.09 95
351 박근혜 판결은 국민의 뜻 받든 사필귀정!! file 관리자 2018.04.06 188
350 ‘평화도시 인천, 어떻게 만들 것인가?’ 토론회 개최 file 관리자 2018.04.04 119
349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모 인천시민들이 함께 한다. 관리자 2018.04.04 123
348 [보도자료] 교육부는 역사 교과서 국정화 사태 일으킨 황우여 등 관련자들을 고발하라!! file 관리자 2018.04.04 213
347 유정복 시장은 외자유치 잇단 무산 해명하고 사과하라. file 관리자 2018.04.01 271
346 [보도자료]자유한국당 정유섭(부평갑)국회의원 세월호 막말 규탄 성명서 file 관리자 2018.03.30 416
345 시장의 연세대 특혜는 선거용(?) 관리자 2018.03.29 256
344 [논평] 평화도시 인천을 만들 통일센터 설치를 환영한다. file 관리자 2018.03.28 86
343 인천도시공사의 송림초교 뉴스테이 410억 원 출자, 특혜의혹 해명하라! 관리자 2018.03.26 111
342 소상공인 보호육성 헌법개정안 환영한다. file 관리자 2018.03.22 89
341 [보도자료] 세월호 4주기 추모행사 공모전 [나의 글이 노래가 될 때] file 관리자 2018.03.21 134
340 4인선거구 0곳! 민주주의를 쪼갠 자유한국당! 관리자 2018.03.16 214
339 논평- 자유한국당의 선거구 쪼개기 우려가 현실로! 기획행정위원회를 강력히 규탄한다! 관리자 2018.03.15 264
338 조윤길 옹진군수를 고발한다!(기자회견, 3. 15. 오전10시) file 관리자 2018.03.15 181
337 (인천중동평화복지연대)자유한국당 인천시당은 성범죄, 뇌물비리 등 강력범죄자에 대한 후보신청서를 즉각 반려하고 공천에서 배제하라! file 관리자 2018.03.14 275
336 조윤길 옹진군수 고발 취재요청(3월 15일 목, 오전 10시, 시청 기자실) file 관리자 2018.03.14 111
335 [남동평화복지연대 논평] 신동섭의원은 즉각 사과하고 구의원 불출마를 선언하라! 관리자 2018.03.13 129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