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오늘의 소식

  • home
  • 오늘의 소식

조명우 인하대학교 신임 총장의 논문 자기표절 의혹을 전문기관이 직접 조사해야 한다고 시민단체가 요구했다. 한진그룹 족벌갑질경영 청산과 인하대 정상화 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는 19일 성명을 내고 "이달 6일 인하대 연구윤리진실성위원회에 해당 건을 접수했으나 규정된 기한(열흘)을 넘겨 예비조사위원회를 꾸렸다"며 "외부위원도 포함되지 않아 공정성이 의심스럽다"고 주장했다.

 

< 관련 뉴스 >

# 연합뉴스 : "인하대 총장 논문 자기표절 의혹, 전문기관 조사해야"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9/19/0200000000AKR20180919115751065.HTML?input=1179m

 

# 인천뉴스 : 조명우 인하대 총장논문표절 조사 공정한 전문기관에 요청해야 http://www.incheo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12312

 

# 대학저널 : 인하대, 조명우 총장 논문 표절 의혹 입장 발표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6059

 

# 아주경제신문 : 조명우 인하대 신임 총장 논문표절 논란 관련, 인하대 공식입장 발표 http://www.ajunews.com/view/20180919153221068

 

# 한겨레 : 시민단체, 조명우 인하대 신임 총장 ‘자기표절 의혹’ 제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area/862787.html

 

# 뉴스1 : 인하대, 조명우 총장 논문표절 의혹 예비조사위원회 구성 http://news1.kr/articles/?3431463

 

# 뉴시스 : '총장 논문 자기표절 의혹' 인하대, 부정행위 조사 돌입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80919_0000423923&cID=10802&pID=14000

 

# 시사인천 : 인하대, 신임 총장 논문표절 의혹 '공식입장' 발표 http://www.isisa.net/news/articleView.html?idxno=111712

 

# 한국대학신문 : 인하대 '산 넘어 산'···조명우 총장 논문표절 의혹 http://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1947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7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비밀통로 정체 직접 밝혀야 관리자 2019.04.26 44
276 인천시의회, 시민단체 공동 인천시 재정의 실익 방안 토론회 개최 관리자 2019.04.18 34
275 세월호 5주기 추모식서 울려퍼진 “피의자 황교안은 물러가라!” 관리자 2019.04.17 6
274 인천 세월호참사 5주기 추모식 개최 관리자 2019.04.05 41
273 "인천시, 의문의 용역예산 3억원 전액 삭감해야" 관리자 2019.03.29 8
272 영종도 삼목석산 개발 재추진…시민단체, 공익감사 청구 관리자 2019.03.27 44
271 정치개혁 조사에 인천 국회의원 1명만 응해 관리자 2019.03.15 11
270 인천평화복지연대. 인천대 조동성 총장. 사퇴 촉구 관리자 2019.02.15 63
269 인천 관통하는 노후 송유관, “안전대책 마련해야” 관리자 2019.02.02 27
268 인하대 '조명우 총장 논문 자기표절 의혹' 이의신청 기각 관리자 2019.02.02 61
267 시민단체 "인천 서구청장 성추행 의혹 수사해야" 관리자 2019.01.22 142
266 “시설공단 이사장 인사검증, 시장이 결단해야” 관리자 2019.01.18 34
265 인천평화복지연대, 시의회 보좌관 예산 재의 포기 비판 관리자 2019.01.09 132
264 인천 시민단체, 롯데백화점 터미널점에 상생방안 마련 요구 관리자 2019.01.08 144
263 인천평화복지연대, 개항장 오피스텔 관련 공무원 고발 관리자 2019.01.04 66
262 검찰 기자회견 방해는 길병원 이길여 회장 불법 옹호 관리자 2018.12.27 67
261 인천평화복지연대 길병원 재단 검찰에 수사 의뢰 관리자 2018.12.26 106
260 인천평화복지연대 시의회 보좌관 예산 재의 촉구 관리자 2018.12.19 28
259 인천평화복지연대 "이학재 의원은 정계에서 은퇴하라" 관리자 2018.12.19 65
258 “또 청년 하청노동자의 죽음, 죽음의 외주화를 멈춰라” 관리자 2018.12.17 34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