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2020 도쿄올림픽은 ‘방사능 올림픽’
- 도쿄올림픽 보이콧 운동 전개할 것


1. 아베정부는 대한민국 정부의 대화와 화해 제스처에도 불구하고 28일 결국 대한민국에 대해 백색국가 제외를 실행했다. 아베 정부가 브레이크 없이 경제 보복을 계속 이어가겠다는 뜻으로 이해될 수밖에 없다. 아베 정부는 그동안 백색국가 제외에 대해 합리적으로 이해될 만한 설명을 하지 않았다. 아베 정부는 백색국가 제외가 역사문제와 상관없다고 이야기하면서도 지속적으로 역사문제와 연계시켜왔다.

 

2. 8월 29일부터 송도에서 한•중•일 문화,관광장관 회의가 개최되고 있다. 오늘 개최될 한•일 관광장관 회의에 참여하는 이시이 게이치 장관은 이미 27일 정례 브리핑에서 외교와 관광을 분리해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이는 역사문제와 경제문제를 연계시켜온 아베 정부의 몰염치함을 여실히 드러내고 있다. 우리는 이런 이중플레이를 하는 아베 정부를 강력히 규탄하는 바이다. 

 

3. 대한민국 국민들은 일본제품 안 팔기, 안 사기, 일본여행 안 가기 운동을 자발적으로 벌이고 있다. 아베 정권이 이런 대한민국 국민들의 분노에 겁을 집어 먹고 있는 것이다. 만일 일본이 진정으로 교류와 협력을 원한다면 과거 역사에 대해 참회하고 위안부 피해자와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정당한 배상을 하는 것이 우선이다. 그리고 부당한 경제보복 행위를 중단하면 우리도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를 위해 마음을 열고 대할 것이다.    

 

4. 지금 전 세계는 2020도쿄 올림픽에 대해 후쿠시마 인근지역 경기장의 방사능 오염과 선수식당 식자재의 방사능 안전성에 대해 크게 우려하고 있다. 도쿄올림픽은 ‘방사능 올림픽’ 이라는 사실이 점차 현실화 되고 있다. 이에 우리는 2020도쿄올림픽을 방사능 올림픽으로 규정하고 강력한 보이콧 운동을 전개 할 것이다.

 

5. 우리는 오늘 한•중•일 문화,관광장관 회의에 참여하는 일본 장관들에게 인천시민의 이러한 의지를 전달한다. 아베 정부는 지금이라도 즉각 경제보복과 역사왜곡을 중단하라! 그 길만이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를 만들 수 있음을 엄중히 촉구하는 바이다.  


2019. 8. 30
NO아베, 인천행동

 

2020도쿄올림픽보이콧운동(노아베인천행동) (3).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7 [논평] 9.19선언 1주년. 쉽지 않은 평화의 길, 묵묵히 걸어 갈 때 file 관리자 2019.09.19 78
526 기초단체 의원들이 태풍 피해지역에서 음주가무 잔치판이 왠 말인가? 관리자 2019.09.19 49
525 서구]수돗물사태로 2개월이 넘게 고통스럽게 지내온 주민들은 외면하고 해외연수로 ‘두바이에 가서 재래시장 둘러보고 온다’고? 관리자 2019.09.09 147
524 서구] [서로e음] 추경안 예결위에서 원안으로 통과된 것을 환영한다 관리자 2019.09.05 1
523 서구] 인천 서구 주민과 소상공인들의 바램인  [서로e음] 추경안이 반드시 통과되길 바란다. 관리자 2019.09.04 6
» 2020 도쿄올림픽은 ‘방사능 올림픽’ file 관리자 2019.08.30 96
521 사법부는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의 황제보석 취소하고 재수감 하라! file 관리자 2019.08.28 133
520 인천퀴어문화축제 부평역 북광장 개최를 환영하며 관리자 2019.08.22 118
519 NO 아베 인천행동, 시민선언·거리 캠페인·촛불 집회 시작! file 관리자 2019.08.11 164
518 보도자료] NO아베! NO재팬! 인천행동을 시작한다! 관리자 2019.08.05 208
517 보도자료] 백색국가 명단 제외, 아베 정권 규탄한다!  관리자 2019.08.02 100
516 보도자료] NSIC 불법 토지 매각 방치하는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대한 공익감사 청구 file 관리자 2019.07.31 119
515 보도자료]인천시가 상수도 혁신위원들 들러리로 만들어 관리자 2019.07.25 150
514 인천시민들 일본 제품 불매운동 폄하하는 조선일보 퇴출운동 시작 file 관리자 2019.07.19 116
513 보도자료] 대책위 사찰과 주민여론조작 인정, 한전은 사죄하라! 관리자 2019.07.17 116
512 취재요청서]일본 제품 ‘NO SELLING NO BUYING’ 인천시민 불매운동 기자회견 관리자 2019.07.17 267
511 인천시의회 수돗물 조사특위 상수도 적폐 해결 기회 마련하길 바란다 file 관리자 2019.07.11 316
510 [보도자료] 평화의 노래가 울려 퍼진 ‘활짝 평화’ 콘서트 성황리에 마무리 file 관리자 2019.07.10 101
509 서구지역 3개 학교 발암물질 근본 원인 파악과 대책 마련하라. file 관리자 2019.07.07 223
508 [보도자료] 인천평화복지연대 후원콘서트 ‘활짝 평화’ 개최 file 관리자 2019.07.02 158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