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발  신 : 인천평화복지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일  시 : 2021.07.07
제  목 : 인천 군·구의원 선거구 획정관련 시의원· 각 원내정당 시당의 답변 공개 8대 시의회 7대에 이어 선거구 쪼개기 우려, 정치개혁 후퇴되나?
연락처 : 장재만 사무국장(010-2363-0318)

 

 

인천 군·구의원 선거구 획정관련 시의원·원내정당 시당의 답변을 공개한다.
8대 시의회 7대에 이어 선거구 쪼개기 우려

- 인천 시의원 37명 중 3인 선거구 확대에 17명만 동의 -
-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과 시의원들 4년 전 쪼개기 비판 잊었나? -

 

1. 8대 인천시의회도 7대 시의회에 이어 군·구선거구 획정에 대해 또 쪼개기가 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8대 인천시의회는 박근혜 탄핵 촛불의 영향으로 37석 중 34석이 민주당 의원들로 구성됐다. 하지만 민주당 소속 시의원 일부만이 주민들의 다양한 정치참여 보장을 위한 3인 이상 선거구 확대에 대해 동의해 8대 시의회에서도 정치개혁이 후퇴될 것으로 보인다.

 

2. 인천평화복지연대(이하 평복연대)는 6월 1일부터 7월 4일까지 8대 인천시의회 의원 전원과 원내 각 정당 인천시당에게 ‘군·구선거구획정에 대한 입장’을 물었다. 평복연대는 4차례 메일과 문자 등을 통해 답변을 받았다. 시의원 37명 중 20명이 답변하였으며, 더불어민주당·국민의힘·정의당 각 인천시당 중 정의당 인천시당만 답변서를 보내왔다. 답변한 시의원들 중 정당별로는 민주당 소속 33명 중 18명, 국민의힘 소속 2명 중 0명, 정의당 소속 1명 중 1명, 무소속 1명 중 1명이 답변을 했다. 거대 양당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의 답변이 18명(51%) 밖에 되지 않아 두 정당이 기득권 정치를 유지하려는 것으로 평가될 수 밖에 없다.
 
답변을 보내온 시의원들의 답변결과를 보면 7대 시의회의 선거구 획정 쪼개기에 대해서는 20명 중 19명이 잘못한 것이라고 답했다. 3인 선거구 확대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20명 중 17명이 동의했으나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 3명은 잘 모르겠다고 답변했다. 결과적으로 8대 시의원 37명 중 17명(46%)만이 3인 이상 선거구 확대에 동의한 것이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각 시당은 답변하기 어렵다며 무응답으로 일관하고 있다. 이 결과대로라면 2022년 6월에 치러질 지방선거에서 군·구의원 3~4인 선거구가 7대 시의회처럼 쪼개기가 반복될 것으로 보인다. 결국 다양한 주민들의 정치참여는 어려울 것으로 전망된다.

 

3. 인천광역시 군·구의회의원 선거구획정위원회는 4인 선거구에 대해 2006년 9지역, 2010년 8지역으로 시의회에 제출했다. 하지만 시의회는 매번 쪼개기 통해 4인 선거구를 모두 없앴다. 또 시의회는 4인 선거구에 대해 2014년 5개 지역을 3개 지역으로, 2018년 4개 지역을 모두 없애 선거구를 획정했다. 인천시의회는 3~4인 선거구를 최대한 늘려 시민들의 정치참여 폭을 넓히려는 획정위원회의 안을 매번 쪼개서 정치개혁을 후퇴시켜왔다. 특히 7대 시의회 중 2018년 자유한국당(현 국민의힘) 소속 시의원들이 선거구 쪼개기를 강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당리당략’, ‘폭거’, ‘지방자치와 민주주의 정신 훼손’이라며 강력하게 규탄을 한 바 있다. 하지만 3년 만에 선거구획정에 대한 민주당 인천시당과 소속 시의원들의 태도는 정반대로 달라졌다. 인천시민들은 3~4인 선거구를 늘려 정치개혁에 앞장서야 할 민주당 인천시당과 소속 시의원들의 태도에 실망하지 않을 수 없다.

 

4. 2018년 지방선거에 더불어민주당을 대거 당선시킨 것은 박근혜 탄핵촛불의 힘이었다. 국민들은 지방선거에 민주당 후보들을 당선 시키며 적폐 청산과 정치사회 대개혁을 기대했다. 하지만 다양한 주민들의 정치참여를 최소한으로 보장하려는 3~4인 선거구 확대에 대해 미온적인 태도를 보이는 민주당과 소속 시의원들을 볼 때 촛불 정신이 실종된 것 아닌지 묻지 않을 수 없다. 민주당 인천시당과 소속 시의원들이 기득권 정치를 지키려다 침몰하지 않기를 바란다. 인천평화복지연대는 장애인·여성·청년 등 다양한 계층과 소수정당의 참여를 조금이나마 가능하게 하는 3~4인 선거구를 최대한 보장하는 데 각 정당과 8대 인천시의회가 적극나설 것을 거듭 촉구하는 바이다. 


○ 별첨 – 선거구 획정에 대한 답변자료

 

2021.7.7
인천평화복지연대

 

 

 

< 별첨 : 인천 군·구의원 선거구 획정 답변자료 >

 

질문1. 7대 의회에서 선거구획정위원회 획정안을 쪼개기 한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잘했다, 잘못했다, 잘 모르겠다)

질문2. 중선거구제 취지를 살릴 수 있도록 군·구의원의 3인 이상선거구를 확대하는 것에 동의하십니까?(예, 아니오, 잘 모르겠다)

 

연번

지역

이름

소속정당

질문 1

질문 2

1

강화군

윤재상

국민의힘

무응답

무응답

2

계양구

김종득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3

계양구

박성민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4

계양구

손민호

민주당

잘못했다

5

계양구

이용범

민주당

잘못했다

6

남동구

강원모

민주당

잘못했다

잘모르겠다

7

남동구

고존수

민주당

잘못했다

8

남동구

김성수

민주당

잘못했다

잘모르겠다

9

남동구

박인동

민주당

잘못했다

10

남동구

이병래

민주당

잘못했다

잘모르겠다

11

남동구

이오상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12

동구

남궁형

민주당

잘못했다

13

미추홀구

김강래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14

미추홀구

김성준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15

미추홀구

민경서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16

미추홀구

정창규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17

부평구

김병기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18

부평구

노태손

민주당

잘못했다

19

부평구

박종혁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20

부평구

신은호

민주당

잘못했다

21

부평구

이용선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22

부평구

임지훈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23

서구

김종인

민주당

잘못했다

24

서구

김진규

민주당

잘못했다

25

서구

임동주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26

서구

전재운

민주당

잘모르겠다

27

연수구

김국환

민주당

잘못했다

28

연수구

김준식

민주당

잘못했다

29

연수구

김희철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30

연수구

서정호

무소속

잘못했다

31

옹진군

백종빈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32

중구

안병배

민주당

잘못했다

33

중구

조광휘

민주당

잘못했다

34

비례

박정숙

국민의힘

무응답

무응답

35

비례

유세움

민주당

무응답

무응답

36

비례

조선희

정의당

잘못했다

37

비례

조성혜

민주당

잘못했다

정당

더불어민주당인천시당

무응답

무응답

국민의힘인천시당

무응답

무응답

정의당인천시당

잘못했다

 

 

 

 

 

○ 6월1일 1차로 우편발송, 메일과 문자 발송 / 15일 2차 문자 및 메일 발송 / 25일 3차 문자 발송 / 7월 1`일 4차 문자 발송 → 4차례 이상 의사를 확인함

○ 인천광역시의원 37명 중 20명 답변(54%) / 무응답은 17명(46%)

○ 각 정당별로 더불어민주당 33명 중 18명 답변(55%) / 국민의힘 2명 중 0명/ 정의당 1명 / 무소속 1명 답변

 

○답변의원 20명 중

질문1(7대의회 선거구 쪼개기)에 대해 19명은 잘못했다, 1명(민주당 소속 전재운 의원)은 잘 모르겠다 답변

질문2(3인 이상 선거구 확대)에 대해 17명은 예, 3명(민주당 소속 강원모, 김성수, 이병래 의원)은 잘 모르겠다 답변

 

○ 시의원 37명 중 쪼개기가 잘못한 것이라는 의원은 19명(51%), 3인 이상 선거구 확대를 해야한다는 의원은 17명(46%)

 

※ 소수점 첫 자리 반올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92 [공동] 해수부의 인천신항 ‘배후단지 민간개발’ 전환, ‘해피아 자리’ 만들기? file 관리자 2021.08.04 58
791 [공동]제2인천의료원 설립을 위한 36일간의 시위를 마치며 관리자 2021.08.02 21
790 [공동]선거법 개정 논의, 거대 양당의 위성정당 설립 사과에서 시작돼야 관리자 2021.07.29 8
789 [공동] 25개 어민단체 물양장 매립 반대 집단행동 시작한다 file 관리자 2021.07.28 98
788 [공동] 인천의료원 행정부원장 해임 및 재발방지 촉구 성명 file 관리자 2021.07.22 50
787 서울·경기·인천 자체 매립지 즉각 조성하라! file 관리자 2021.07.13 147
» 인천 군·구의원 선거구 획정관련 시의원· 각 원내정당 시당의 답변 공개 8대 시의회 7대에 이어 선거구 쪼개기 우려, 정치개혁 후퇴되나? file 관리자 2021.07.07 75
785 [공동]국민동의 청원 10만, 국회는 제정으로 응답하라! 관리자 2021.07.01 8
784 [논평] 박남춘 시장 영흥석탄화력 조기폐쇄 입장 분명히 하라! file 관리자 2021.06.30 6
783 [공동] 돌봄의 공공성 강화 위한 사회서비스원법 틀어막는 국회 file 관리자 2021.06.30 11
782 [공동]시간끌기용 연구용역 필요 없다,제2인천의료원 설립, 박남춘시장이 결단하라! file 관리자 2021.06.24 51
781 [공동]KT&G는 청라의료복합타운 공모사업에 꼼수 진출 즉각 철회하라! file 관리자 2021.06.23 298
780 [공동]윤환 의원은 시민들의 비판에 재갈 물리기를 중단하라! 관리자 2021.06.21 86
779 인천국제공항공사의 대중제 골프장(스카이72) 새 사업자 선정 관련한 감사원 감사 실시를 환영한다! file 관리자 2021.06.17 211
778 [공동] 핵심 조항 빠진 사회서비스원법 통과 유감이다. 관리자 2021.06.17 8
777 [미추홀] 심각한 도덕적 해이에 빠진 미추홀구의회의 진심어린 자성을 요구한다. file 관리자 2021.06.16 79
776 [계양] 계양구의회는 구민과의 소통에 진심을 다하라! file 관리자 2021.06.16 12
775 [공동] 해양수산부는 인천내항 재개발사업 원점재검토하라! file 관리자 2021.06.14 6
774 인천시, 송도 외국인 전용 임대주택 매각 위법 확인, 현 이승우 사장은 책임지고 사퇴하라! file 관리자 2021.06.14 180
773 [중동]술판 벌려 방역법 위반한 허인환 동구청장은 공식 사과하라! file 관리자 2021.06.11 60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