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hypark20190131172819_X_02_C_1.jpg

 

 

 

 

인 천 평 화 복 지 연 대

 

보 도 자 료

발 신 : 인천평화복지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일 시 : 2021.07.13

제 목 : 서울·경기·인천 자체 매립지 즉각 조성하라!

연락처 : 이광호 사무처장(010-8826-6188)

 

환경부 수도권 공동대체매립지 3차 공모 포기에 대한 입장

 

서울·경기·인천 자체 매립지 즉각 조성하라!

환경부는 친환경 폐기물 정책을 매립지 연장 위한 꼼수로 활용하지 마라.

인천시민 83.4% 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 원해.

 

1. 수도권 공동매립지 공모가 결국 무산 후 환경부가 3차 공모를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제 서울·경기·인천은 지자체별로 자체 친환경 매립지 조성에 즉각 나서야 한다. 또 서울·경기·인천은 쓰레기 제로 추진과 친환경 매립을 위한 소각장 건설을 조속히 추진해야 할 것이다.

 

2. 수도권매립지 종료를 앞두고 환경부는 수도권 공동 대체매립지 조성을 위해 지난 1월과 4월 두 차례 공모에 나섰다. 환경부는 1월 14일 부지면적 220만m2(실매립 면적 170만m2) 이상 부지를 조성하는 1차 공모를 했으나 참여 지자체가 없어 공모에 실패했다. 이어 5월 10일~7월9일까지 부지면적 130만m2(실매립 면적 100만m2) 이상으로 줄이고 3조3천억의 지원을 약속하며 2차 공모를 했으나 또 신청한 지자체가 없어 공모가 성과 없이 끝났다. 환경부는 한 언론을 통해 수도권 공동매립지 조성을 위해 3차 공모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애초부터 대규모 지원에도 불구하고 수도권 공동 대체매립지 조성은 불가능할 것으로 평가됐으며, 현 수도권매립지 연장을 위한 시간 끌기 꼼수로 비판이 일어왔다. 이제 수도권 공동매립지 공모가 무산된 만큼 환경부·서울시·경기도는 인천시가 친환경 자체 매립지를 추진하듯 발생지 처리원칙에 따라 각각 지자체별 매립지 조성에 나서야 할 것이다.

 

3. 환경부는 2026년부터 생활폐기물 직매립을 금지하고, 건설폐기물의 수도권 반입을 금지할 것을 추진하고 있다. 인천시민들은 환경부의 수도권 친환경 폐기물 정책 추진을 환영한다. 하지만 환경부의 이 정책이 현 수도권매립지를 연장해 사용하기 위한 꼼수로 활용되는 것 아닌지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인천시민들은 환경부의 친환경 폐기물 정책과 수도권매립지 종료가 함께 이행되기를 바란다. 인천시민들은 2016년 매립지가 연장된 것처럼 2025년 이상으로 수도권매립지가 사용되거나, 3-1공구 이상으로 연장되는 것을 그냥 보고만 있지 않을 것이다.

 

4. 수도권매립지는 2016년 종료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2공구를 더 쓸 수 있다며 2016년을 넘어 추가 사용되었으며 결국 2018년 9월부터 3-1공구까지 사용되고 있다. 6월 말 발표된 여론조사에 따르면 인천시민 83.4%가 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를 원한다고 밝혔다. 인천시민들은 인천시가 수도권매립지 2025년 종료를 끝까지 관철할 것을 원하고 있다. 인천평화복지연대는 환경부·경기도·서울시가 친환경 폐기물 정책과 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에 함께 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인천평화복지연대는 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를 위해 인천시민들과 끝까지 투쟁할 것을 밝히는 바이다.

 

2021. 7. 13

인천평화복지연대 / 인천서구평화복지연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91 [공동]제2인천의료원 설립을 위한 36일간의 시위를 마치며 관리자 2021.08.02 21
790 [공동]선거법 개정 논의, 거대 양당의 위성정당 설립 사과에서 시작돼야 관리자 2021.07.29 8
789 [공동] 25개 어민단체 물양장 매립 반대 집단행동 시작한다 file 관리자 2021.07.28 98
788 [공동] 인천의료원 행정부원장 해임 및 재발방지 촉구 성명 file 관리자 2021.07.22 50
» 서울·경기·인천 자체 매립지 즉각 조성하라! file 관리자 2021.07.13 147
786 인천 군·구의원 선거구 획정관련 시의원· 각 원내정당 시당의 답변 공개 8대 시의회 7대에 이어 선거구 쪼개기 우려, 정치개혁 후퇴되나? file 관리자 2021.07.07 75
785 [공동]국민동의 청원 10만, 국회는 제정으로 응답하라! 관리자 2021.07.01 8
784 [논평] 박남춘 시장 영흥석탄화력 조기폐쇄 입장 분명히 하라! file 관리자 2021.06.30 6
783 [공동] 돌봄의 공공성 강화 위한 사회서비스원법 틀어막는 국회 file 관리자 2021.06.30 11
782 [공동]시간끌기용 연구용역 필요 없다,제2인천의료원 설립, 박남춘시장이 결단하라! file 관리자 2021.06.24 51
781 [공동]KT&G는 청라의료복합타운 공모사업에 꼼수 진출 즉각 철회하라! file 관리자 2021.06.23 298
780 [공동]윤환 의원은 시민들의 비판에 재갈 물리기를 중단하라! 관리자 2021.06.21 86
779 인천국제공항공사의 대중제 골프장(스카이72) 새 사업자 선정 관련한 감사원 감사 실시를 환영한다! file 관리자 2021.06.17 211
778 [공동] 핵심 조항 빠진 사회서비스원법 통과 유감이다. 관리자 2021.06.17 8
777 [미추홀] 심각한 도덕적 해이에 빠진 미추홀구의회의 진심어린 자성을 요구한다. file 관리자 2021.06.16 79
776 [계양] 계양구의회는 구민과의 소통에 진심을 다하라! file 관리자 2021.06.16 12
775 [공동] 해양수산부는 인천내항 재개발사업 원점재검토하라! file 관리자 2021.06.14 6
774 인천시, 송도 외국인 전용 임대주택 매각 위법 확인, 현 이승우 사장은 책임지고 사퇴하라! file 관리자 2021.06.14 180
773 [중동]술판 벌려 방역법 위반한 허인환 동구청장은 공식 사과하라! file 관리자 2021.06.11 60
772 항공산업 국가경쟁력 향상을 위해 인천·경남 상생 모색할 때 관리자 2021.06.08 73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