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보 도 자 료

발 신 : 인천평화복지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일 시 : 2021.12.6

제 목 : 인천~제주 여객선 재취항, 국민 공개안전 검증하라.

연락처 : 이광호 사무처장 / 010-8826-6188

 

 

인천~제주 여객선 재취항, 국민 공개안전 검증하라.

- 취항 시 세월호 희생자들에게 애도의 뜻을 밝히고, 국민들에게 안전 선서를 하라. -

 

1. 세월호 참사로 끊겼던 인천~제주 간 여객선 운행이 10일부터 재개될 예정이다. 인천~제주 간 재취항으로 많은 기대가 높지만 안전에 대한 걱정의 시선도 많다. 이에 인천평화복지연대는 인천~제주 간 여객선 재취항에 있어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국민 공개안전 검증’을 요구한다.

 

2. 2014년 세월호 참사로 중단된 인천~제주 간 여객선으로 하이덱스스토리지(이하 하이덱스)는 새로 건조한 비욘드트러스트호(이하 비트호)를 운항할 예정이다. 비트호는 12월 1일 인천을 떠나 2일 제주에 도착해 시험운항을 하고 10일 정식 취항할 예정이다. 언론에 공개된 내용에 따르면 비트호는 길이 170m·너비 26m·높이 28m에 정원 850명, 승용차 350대, 컨테이너 적하중량 4,850톤 등 2만7,000톤급 카페리선으로 6,825톤급인 세월호의 4배를 넘는 규모를 선적할 수 있다. 저중량·저중심 설계로 운항 시 복원성을 극대화는 등 다양하게 안전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시스템도 도입된 것으로 보도되었다. 하지만 국민들은 세월호 참사의 철저하게 밝혀지지 않은 상태에서 인천~제주 간 여객 재취항에 대해 안전에 대해 묻고 또 물을 수 밖에 없다.

 

3. 세월호 참사의 원인이 해피아(해양수산부+마피아)가 지목된 바 있다. 당시 해수부 출신들이 산하 기관의 보직을 꿰차고 봐주기 일처리로 인해 선박 운항에 대한 감독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지난 10월 국감에서 지적된 바에 따르면 해수부 소관 17개 공공기관 중 해수부 출신 기관장은 총 10명으로 전체의 60%에 육박하고 있으며, 기관장을 포함해 감사와 비상임이사 등 해수부 소속 공공기관의 임원으로 재직중인 해수부 출신도 43명으로 전체 임원의 27%로 밝혀졌다. 또 해수부 퇴직공직자가 인사혁신처의 취업 심사 없이 인천신항 배후단지 민간개발사업 시행사 대표로 취업한 문제로 해피아 논란이 일고 있다. 세월호 참사 이후에도 해수부와 산하기관들에 대한 불신은 여전히 높다. 인천~제주 간 비트호 취항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있는 곳이 해수부 산하 기관인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이기 때문에 국민들은 안전에 대해 더 묻게 된다.

 

4. 인천평화복지연대는 해양수산부·인천지방해양수산청·하이덱스에게 비트호의 안전한 취항을 위해 국민 눈높이에 맞는 ‘국민안전’ 검증 후 공개할 것과 정기적으로 국민안전점검을 실시할 것을 제안한다. 또 비트호 정식 취항 시 세월호 희생자들을 위한 애도의 뜻을 밝히고, 국민들에게 공개적으로 ‘국민 안전 약속’을 선언할 것을 제안한다. 다시는 세월호 참사와 같은 사고가 생기지 않도록 비트호 운항에 있어 인천해수청・운항사 등은 안전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다.

 

2021. 12. 6

인천평화복지연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68 [공동]인천신항 배후단지 ‘공공개발’ 전환과 ‘개악 항만법’ 개정을 촉구한다! file 관리자 2022.01.26 60
867 [공동]국토부 장관은 현대산업개발 ‘건설업 등록말소’ 처분하라 file 관리자 2022.01.25 16
866 남촌산단 투기의혹 수사의뢰 요청 관리자 2022.01.18 122
865 [공동]‘HDC현대산업개발 안전사고 비상대책위원회’ 출범한다!  file 관리자 2022.01.17 96
864 [공동]새 지방자치법 시행, 자치분권ㆍ주민자치 혁신 계기돼야 관리자 2022.01.13 8
863 새 지방자치법 시행 환영, 주민주권 강화를 위한 제도 마련해야 관리자 2022.01.13 52
862 [공동]인천검찰은 즉각 이강호 구청장 구속영장 청구하라! 관리자 2022.01.12 17
861 [공동]송도6.8공구 103층 초고층타워 계획, 인천시민 기만한 인천경제청을 규탄한다! file 관리자 2022.01.11 221
860 [공동]감염병 전문병원은 인천에 반드시 설립되어야 한다! file 관리자 2022.01.10 10
859 [공동]더 이상 참을 수 없다! 불평등을 갈아엎자! 2022 민중총궐기 선포 기자회견 관리자 2022.01.04 13
858 [공동]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사면을 반대한다 관리자 2021.12.28 20
857 [공동]박근혜 특별 사면 반대한다. 관리자 2021.12.27 3
856 [공동]문재인 대통령의 박근혜 특별사면 규탄한다 관리자 2021.12.25 6
855 박근혜 사면, 경악! 촛불 국민에 대한 배신행위! 관리자 2021.12.24 64
854 [공동]2022년 대통령선거 진보진영 후보 단일화 합의를 지지한다. 관리자 2021.12.24 16
853 [공동]인천시는 통학로와 주거지 앞 화물차 통행제한 해제 계획 철회하라! file 관리자 2021.12.23 46
852 [계양] 계양구의회는 주민자치회 발전에 발 벗고 나서야 한다 file 관리자 2021.12.20 24
851 [공동]인천 바람이 니꺼냐? 봉이 풍선달 오스테드 관리자 2021.12.13 32
850 [보도자료]KT&G 청라의료복합타운 참여, 위법 여부 공익감사 청구서 제출 file 관리자 2021.12.13 109
849 제8대 인천시의원 공약이행 여부에 대한 시민 평가 돌입 file 관리자 2021.12.09 63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