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공 동 보 도 자 료

발 신 :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인천지부 / 인천평화복지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일 시 : 2022. 10. 11

제 목 : 인천구치소, 재소자 형집행정지 사망 사건 민관 공동 진상조사 필요

연락처 : 한필운 인천민변 사무처장 / 010-5370-0815

이광호 인천평복 사무처장 / 010-8826-6188

 

인천구치소, 재소자 형집행정지 사망 사건 민관 공동 진상조사 하라.

- 국가인권위원회와 국회 법사위 조사 후 대책 마련 필요 -

 

1. 9월 말 인천구치소에 수감된 한 남성이 형집행정지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숨졌다고 보도된 바 있다. 인천구치소가 이 남성이 수감 중 수차례 의식을 잃고 쓰러졌는데 구치소 측이 방치했다는 내용의 제보도 함께 보도됐다. 하지만 구치소 측은 이를 부인하고 있다. 이에 우리는 인천구치소 내 인권침해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철저한 진상 조사와 재발 방지 대책 마련을 촉구한다.

 

2. OBS의 보도에 따르면 숨진 정 씨는 올해 4월 음주운전 혐의로 수감된 후 당뇨와 간경화를 앓았고 치료호실 6번방에 수감 된 지 한 달여 만에 병세가 악화됐다. 이후 정 씨는 형집행정지 후 병원 치료를 받았으나 당뇨 합병증으로 인한 패혈증으로 9월 11일 숨졌다. 이 보도에 따르면 동료 재소자들은 정 씨가 수감 중 지병이 악화돼 여러 차례 의식을 잃고 쓰려졌는데도 구치소 측이 방치했다하며 구치소 측의 부당한 행위를 증언하겠다고 유가족들에게 편지를 보내기도 했다. 하지만 인천구치소 측은 정씨에게 적극적인 의료조치를 취했다며 관련된 의혹을 부인하고 있다.

 

3. 양측의 의견이 다른 만큼 법무부의 자체 조사에 그쳐서는 안 될 일이다. 재소자에 대한 인권침해 등 국가인권위원회의 철저한 조사와 객관적인 민관 공동 조사와 검증이 필요하다. 인천구치소에 복역 중이던 20대 수감자가 수용자들의 지속적인 폭행으로 지난 8월 결국 사망한 사건이 있었다. 법무부는 이 사건에 대해 인천구치소 직원 5명을 관리·감독 소홀로 징계했지만 주의·시정·경고에 그쳐 제 식구 감싸기라는 논란이 제기된 바 있다. 이에 우리는 인천구치소 재소자 형집행정지 사망사건에 대해 법무부와 교정본부를 신뢰할 수 없다.

 

우리는 인천구치소 형집행정지 사망사건을 인천시민들 누구든 겪을 수 있는 인권침해 사건이라 본다. 우리는 우선 국가인권위원회의 철저한 조사,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국정감사, 투명한 민관 공동 검증 등을 추진해 인권침해 사항이 있었는지 의혹 없이 밝혀지도록 노력할 것이다. 우리는 이번 사건의 진상이 밝혀져 앞으로 시민들의 인권침해가 생기지 않기를 바란다. 또한 인천구치소 내 인권침해에 대한 시민들의 제보를 바란다.

 

 

2022. 10. 11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인천지부 / 인천평화복지연대

 

 

원문보기 --> https://ipwn.tistory.com/10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21 [공동] 무지와 막말을 일삼는 일부 인천시의원과 이를 방관하는 인천시를 규탄한다! 관리자 2022.11.21 72
920 [공동] 인천시는 공공의료 인력 및 예산을 확충하라 관리자 2022.11.15 14
919 [공동] 길병원은 권역책임의료기관으로서 인천공공보건의료의 중심 역할을 제대로 수행하고 있는가? 관리자 2022.11.08 15
918 [계양][보도자료] 계양구의원 월정수당 7.7% 인상 결정 철회하고 동결하라! file 관리자 2022.10.25 17
917 유정복 시장은 총회에서 결정한 주민참여예산 사업 삭감말고 의회에 제출하라! file 관리자 2022.10.18 19
» 인천구치소, 재소자 형집행정지 사망 사건 민관 공동 진상조사 필요 관리자 2022.10.11 20
915 [보도자료] 2022년 제23회 연수구 평화통일 한마당 개최   관리자 2022.10.11 15
914 [보도자료] 윤석열 대통령은 영흥석탄화력 조기폐쇄 약속 지켜라! 관리자 2022.09.29 17
913 [성명서] 관장의 갑질과 후원금 횡령 의혹에도 제식구 감싸기에 급급한 동구노인복지관 수탁 법인의 솜방망이 처벌 규탄한다. file 관리자 2022.09.20 13
912 [보도자료] 인천평화복지연대, 동구노인복지관장 후원금 횡령 고발 file 관리자 2022.09.20 22
911 김진용 인천경제청장 취임은 유정복 시장의 대표 회전문·보은인사 file 관리자 2022.09.07 19
910 [보도자료] 유정복표 민생대책, 90%는 기존사업 재탕으로 낙제점 file 관리자 2022.09.07 16
909 위기의 민생경제, 인천시 역할과 과제 모색 시민토론회 개최 file 관리자 2022.08.31 19
908 [성명서] 반복되는 참변, 그림자 계층을 위한 인천시의 선제적 대책을 요구한다. 관리자 2022.08.25 27
907 [성명서] 동구청은 동구노인복지관 운영 정상화를 위해 관장 및 관련자를 처벌하고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 file 관리자 2022.08.25 31
906 인천시는 치솟는 물가 반영해 즉시 아동급식 단가 인상하라. file 관리자 2022.08.19 25
905 인천e음 카드 정책에 대해 유정복시장께 드리는 공개서한 file 관리자 2022.07.31 38
904 [보도자료] 경찰국 신설 반대! 경찰 징계 중단! 관리자 2022.07.27 19
903 [공동] 김유곤 시의원 인천의료원 폐쇄 발언 공개 사과 file 관리자 2022.07.19 19
902 [취재요청] 인천공공의료포럼, 김유곤 시의원의 인천의료원 폐쇄 발언 규탄 기자회견 관리자 2022.07.18 55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