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20190129091237893luxw.jpg

114226_105358_521.jpg

 

 

 

인 천 평 화 복 지 연 대

 

보 도 자 료

발 신 : 인천평화복지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일 시 : 2019. 5. 1

제 목 : 인천경제청과 인천시는 송도워터프런트 하도급공사 인천지역업체 참여 대책 마련하라.

연락처 : 이광호 사무처장(010-8826-6188)

 

인천경제청과 인천시는 송도워터프런트 하도급공사 인천지역업체 참여 대책 마련하라.

- 인천지역 경제 활성화 패싱 한 대우건설, 지역 내 사업 참여 자격 있나? -

 

1.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하 인천경제청)이 발주한 송도워터프런트1-1 공사에 인천지역 건설업체가 하도급 공사에 하나도 참여하지 못해 이에 대한 책임 논란이 일고 있다.

 

2. 인천경제청은 지난 25일 대우건설컨소이엄이 송도 워터프런트 1-1 공사를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1-1공구는 1단계 사업 구간 중 6ㆍ8공구 호수 남단의 기존에 매립한 토지를 다시 파내고 서측 수로 950m를 건설해 호수와 남측 수로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대우건설은 송도워터프런트 1-1공구 사업을 위해 토공‧철근콘크리트‧비계와구조물 해체‧상하수도‧조경시설물 공사를 위해 5개 하도급 공사업체를 선정해 조달청에 제출했다. 하지만 인천지역 건설사들은 5개 하도급 공사에 하나도 참여하지 못 했다. 대우건설이 지역 건설업계 홀대와 인천 지역 경제 활성화 패싱을 그대로 보여준 것이다.

 

3. 대우건설이 인천지역에서 이런 행태를 보이는 동안 발주처인 인천경제청과 인천시는 무엇을 하고 있었는지 묻고 싶다. 송도워터프런트 1-1공구 하도급 공사에 인천 지역 건설업체 참여가 안 된 것에 대해 인천경제청은 뒤늦게 대우건설에 ‘인천지역 건설 산업 활성화 추진 협조’ 공문을 발송한 것이 전부다. 인천경제청의 이 조치는 지역사회의 따가운 비판을 피하기 위한 면피용일 뿐이다. 물론 인천경제청은 지역 건설 업체의 하도급 참여를 제도적으로 강제하기 어렵다며 항변하고 있다. 항변에 앞서 인천경제청과 인천시가 이런 제도적인 문제와 지역 건설업체들의 참여를 해결하기 위해 얼마나 노력했는지 돌아봐야 할 일이다.

 

4. 이번 송도워터프런트 1-1공구 하도급 공사에 인천 지역 업체 참여가 0%인 것은 대우건설의 인천지역 홀대와 인천경제청과 인천시의 무관심에서 비롯된 결과다. 인천경체정과 인천시는 이제라도 지역건설과 경제 활성화를 위해 송도워터프런트 사업에 인천 지역 업체가 참여할 수 있는 대책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 또 인천평화복지연대는 대우건설이 인천 지역 업체 홀대를 바로 잡지 않는다면 인천에서 사업을 할 자격에 대해 물을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

 

2019. 5. 1

인천평화복지연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9 취재보도요청>동구수소연료전지 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관리자 2019.06.09 131
498 서구]불이 나야 재난이고 홍수 나야 재난인가? 적수물도 까만물도 그냥 마시라는 상수도 사업본부는 물러가라!! 관리자 2019.06.04 153
497 인천시는 공공보건의료 전담과를 신설하고, 커뮤니티케어 추진이 가능한 조직개편안을 마련하라 관리자 2019.05.29 144
496 인천민주화운동사 편찬 충분한 검증이 필요하다 file 관리자 2019.05.28 132
495 취재요청] 인천시 지역책임의료기관 공공성 강화를 위한 토론회 file 관리자 2019.05.24 214
494 인천시민 분노한다! 행안부는 지방소비세 합리적 배분방식 마련하라! file 관리자 2019.05.22 9
493 공직 내 성범죄 엄중히 다뤄져야. 관리자 2019.05.21 166
492 자영업, 골목상권 살리기 외면하는 일부 군수, 구청장들은 각성하라! 관리자 2019.05.15 34
491 남동] 남동구의원, 도덕적 해이 심각, 구민기만 중단하고 책임있는 태도 보여라. 관리자 2019.05.13 42
490 인천경제청은 경제자유구역법과 토지공급계약을 위반한 NSIC에 대해 개발사업시행자 지정을 즉각 취소시켜라! file 관리자 2019.05.09 184
489 이중근 부영 회장 ‘황제보석’ 취소하고 재수감하라. 관리자 2019.05.08 278
» 인천경제청과 인천시는 송도워터프런트 하도급공사 인천지역업체 참여 대책 마련하라. file 관리자 2019.05.01 115
487 한전의 특고압선 더 이상 아이들을 병들게 하지 마라 file 관리자 2019.04.25 140
486 인천시 교육감 집무실에 이상한 비상구? 관리자 2019.04.25 146
485 황교안 당대표의 세월호 추모제 참여는 후안무치 행태 관리자 2019.04.16 124
484 보도자료] '지방소비세 인상에 따른 인천시재정의 실익' 토론회 진행 file 관리자 2019.04.15 213
483 세월호참사 5주기 추모 인천시민들이 함께 한다. 관리자 2019.04.04 23
482 인천시의회는 사전 절차를 무시한 용역예산 3억원 전액 삭감하라. 관리자 2019.03.28 257
481 동구 수소연료전지발전소 백지화 촉구 공동기자회견 file 관리자 2019.03.26 44
480 남동] 오용환 의원은 구민앞에 갑질 즉각 사과하라! 관리자 2019.03.26 74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