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보도자료

  • home
  • 보도자료

남 동 평 화 복 지 연 대

보 도 자 료

발 신 : 인천남동평화복지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일 시 : 2019. 5. 13.

제 목 : 남동구의원, 도덕적 해이 심각, 구민기만 중단하고 책임있는 태도 보여라.

연락처 : 인천남동평화복지연대 이정석 사무국장(010-9160-1008)

 

 

 

남동구의원, 도덕적 해이 심각하다
사업주인가 주민대표인가?

- 의회 제1당 민주당, 구민기만 중단하고 책임 있는 태도 보여야

 

1. 남동구의원들이 연일 구설수에 오르고 있다. 논현동 어린이집 아동학대에 대한 이야기가 연일 언론에 보도되고 있다. 문제는 현직 구의원이 이 어린이집 운영에 실질적인 책임자였다는 정황이 속속 밝혀지고 있는 것이다. 또한 다른 구의원은 본인의 가게 개업식을 홍보하는 사진을 지역주민들에게 보내 물의를 일으키고 있다. 

 

2. 언론 기사에 따르면 이 어린이집에 근무했던 보육교사는 실질적인 업무지시를 받았다고 밝혔다. 어린이집 학부모들과 지역주민들이 실질적인 운영자라고 확인하고 있음에도 서류상으로 법만 피하면 된다는 임애숙 의원의 태도는 학부모와 지역 유권자들을 기만하는 것이다.

 

3. 지난해 7월 행정안전부는 지방의원이 어린이집과 유치원 원장·대표·이사장을 맡을 수 없다는 유권해석을 전국 지방의회에 전달했다. 이후 많은 지방의회에서 겸직문제가 논란이 되면서 사회적 이슈가 되었다. 또한 사립유치원 비리 문제로 사회가 떠들썩했던 과정을 임애숙의원 본인이 가장 잘 알고 있을 것이다.

 

4. 실제로 지난 10월 공개된 2016년~2018년 인천시교육청 감사적발 사립유치원에 본인이 유치원 원장으로 있을 당시 문제로 명단에 포함되었다. 임의원이 원장으로 재직 시 개인명의 적립식 연금보험에 가입해 총 4653만 원을 납부했다가 적발되어 전액환수 조치되고 관련자들은 주의처분을 받은 사실이 드러났다.

 

5. 오용환의원은 본인과 가족이 함께 운영하는 가게를 홍보하는 SNS 메시지를 지역주민들에게 보냈다. 구의원이라는 권한을 가지고 있는 의원이 지역주민들에게 본인의 가게를 홍보한 것이다. 오용환의원 당선된 직후인 6월 20일 구의회에 남동홈마트 대표로 겸직신고를 하였으며, 보수액 또한 4,200만 원으로 신고하였다.

 

6. 구의원이라는 공인의 신분을 가지고 있는 오용환의원의 개인 사업 개업문자를 받은 구민들은 실소를 금하지 못하고 있다. 우리가 선출한 게 구의원인가 마트 사장인가 라는 우스갯소리까지 나오고 있다.


7. 남동구의원들은 남동구 집행부에 대한 견제와 감시를 하며, 8,000억에 이르는 남동구 예산을 심의하고 남동구를 위한 조례를 만드는 막중한 역할을 주민들로부터 위임받은 사람들이다.
이제 임기를 시작한 지 1년도 되지 않은 상황에서 벌써 이런 권한을 망각하고, 본인의 개인적 이해를 담은 행동들을 펼치고 있는 민주당 의원들은 구민기만을 중단하고 책임 있는 태도를 보여야 할 것이다. 남동구의회 제1당인 민주당 또한 소속의원들의 도덕적 해이에 책임 있는 자세를 보이길 촉구한다.

 

인천남동평화복지연대
대표 김덕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3 공직 내 성범죄 엄중히 다뤄져야. 관리자 2019.05.21 84
492 자영업, 골목상권 살리기 외면하는 일부 군수, 구청장들은 각성하라! 관리자 2019.05.15 26
» 남동] 남동구의원, 도덕적 해이 심각, 구민기만 중단하고 책임있는 태도 보여라. 관리자 2019.05.13 34
490 인천경제청은 경제자유구역법과 토지공급계약을 위반한 NSIC에 대해 개발사업시행자 지정을 즉각 취소시켜라! file 관리자 2019.05.09 164
489 이중근 부영 회장 ‘황제보석’ 취소하고 재수감하라. 관리자 2019.05.08 255
488 인천경제청과 인천시는 송도워터프런트 하도급공사 인천지역업체 참여 대책 마련하라. file 관리자 2019.05.01 108
487 한전의 특고압선 더 이상 아이들을 병들게 하지 마라 file 관리자 2019.04.25 125
486 인천시 교육감 집무실에 이상한 비상구? 관리자 2019.04.25 129
485 황교안 당대표의 세월호 추모제 참여는 후안무치 행태 관리자 2019.04.16 116
484 보도자료] '지방소비세 인상에 따른 인천시재정의 실익' 토론회 진행 file 관리자 2019.04.15 207
483 세월호참사 5주기 추모 인천시민들이 함께 한다. 관리자 2019.04.04 19
482 인천시의회는 사전 절차를 무시한 용역예산 3억원 전액 삭감하라. 관리자 2019.03.28 252
481 동구 수소연료전지발전소 백지화 촉구 공동기자회견 file 관리자 2019.03.26 22
480 남동] 오용환 의원은 구민앞에 갑질 즉각 사과하라! 관리자 2019.03.26 6
479 영종 삼목석산 개발 관련 서울지방항공청 감사원 감사 청구! file 관리자 2019.03.26 19
478 미추홀] 을사오적 박제순 선정비 방치문제 해결을 통해 역사바로세우기를! 관리자 2019.03.18 211
477 선거제 개혁 답변 국회의원 전수조사 결과, 인천지역 국회의원 13명 중 1명만 답변 file 관리자 2019.03.14 178
476 서구]서구지역화폐발행 및 기금설치조례 개악에 대한 규탄 성명 관리자 2019.03.07 208
475 [성명서] 아쉬운 북미정상회담, 평화를 위한 미래를 준비를 해야 한다. file 관리자 2019.02.28 30
474 인천평화복지연대 정기총회 개최 file 관리자 2019.02.25 36
인천광역시 남동구 용천로 208 (26-3번지) 711호
전화 : 032-423-9708    팩스 : 032-714-3968
COPYRIGHT ⓒ 인천평화복지연대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